최종편집 : 2020-08-04 08:52 (화)
유한양행, 바이오벤처 앱클론과 코로나19 항체후보 발굴
상태바
유한양행, 바이오벤처 앱클론과 코로나19 항체후보 발굴
  • 뉴스1
  • 승인 2020.07.27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News1


(서울=뉴스1) 김태환 기자 = 유한양행은 국내 바이오벤처인 앱클론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항체치료제를 개발한다고 27일 밝혔다.

양사는 지난 2월부터 코로나19 항체치료제 개발에 착수했으며, 코로나19 바이러스 스파이크 단백질 결합을 차단하는 초기 항체후보물질 20종을 발굴했다.

이번 항체후보물질은 미국과 유럽에 이어 최근 국내에서도 유행하고 있는 G형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대응하는 효과를 갖고 있는 것으로 평가된다.

앞으로 유한양행은 앱클론과 코로나19 항체치료제 개발을 위해 동물실험 평가, 임상시험 설계 등 상업화 단계를 추진한다. 동물실험과 임상실험 시 사용할 시료 생산도 준비 중이다.

유한양행은 "국내 대표제약사인 유한양행과 우수한 항체 기술을 보유한 앱클론과의 협업을 통해 국내 뿐만 아니라 세계보건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